Tiplu's Mind

전원 관리 옵션의 고성능 설정과, 없는 경우 만드는법

  컴퓨터에는 기본적으로 전원을 관리해주는 옵션이 3가지 존재하는데, 각각 균형, 절전, 고성능으로 나뉩니다. 게이밍 PC의 경우에는 무조건 고성능을 맞춰주는 것이 좋고, 도서관이나 독서실 같은 곳에서 사용하기 위해 팬소리를 줄여야 하거나 전원이 크게 들어가지 않는 작업은 절전으로 맞춰놓고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균형은 뭐, 그 사이 정도쯤 되겠네요. 아마도 기억하기로 기본 셋팅은 균형에 맞춰져있는 것으로 기억하고 있습니다.

  아무튼, 게임은 그 컴퓨터가 가지고 있는 최대한의 성능을 내줘야 하기 때문에 여건이 된다면 오버클럭과 고성능 옵션을 둘 다 사용하는 것을 권장하는데, 어떤 PC에는 균형만 있고 나머지가 없는 경우가 있더군요. 즉, 추가 셋팅 없이는 고성능으로 맞추는 것이 불가능하다는 것입니다. 본문에서는 옵션 셋팅과 게이밍에 고성능이 왜 필수적인가에 대해서 간략하게 다뤄볼 것입니다.



전원 관리 옵션에서 고성능 설정, 그리고 없을 땐 만들어보기

  윈도우10에서 작업표시줄의 검색창을 사용하여 '전원' 까지만 검색해도 '전원 관리 옵션 편집'이라는 항목이 나타납니다. 실행합니다.


상단부의 [ 전원 옵션 ]을 눌러줍니다.


  일반적인 게이밍 PC라면 위와 같이 3가지 항목으로 나뉘는데, 고성능에 맞춰져있지 않다면 스크린 샷과 같이 맞춰줍니다. 그리고 창을 닫으면 셋팅은 완료인데, 여기서 항목이 없는 경우가 있습니다.


제 노트북이 그랬는데,


이때는 [ Windows + R ]을 눌러주면 실행창이 하나 뜨게되는데, regedit을 입력하고 확인을 눌러봅니다.


레지스트리 편집기가 실행됩니다.


아래 경로로 이동해줍시다.

[ HKEY_LOCAL_MACHINE → SYSTEM → ControlSet001 → Control → Power ]

그리고 (기본값) 바로 아래에 있는 [ CsEnabled ]를 더블클릭하여 실행합니다.


값 데이터를 0으로 맞춰주고 [ 확인 ]을 눌러줍니다.


  이후, 재부팅을 하고 전원 옵션 창에 다시 진입해보면 3개로 늘어난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게임이나 그래픽 등의 작업을 하는 PC는 아무리 낮은 자원을 사용하더라도 고성능에 체크된 상태로 사용하는 것이 가장 쾌적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단, 이렇게 맞춰두는 경우 당연히 전력 소모량이 커지게 되므로 배터리를 사용하는 노트북의 경우에는 당연히 전체 사용시간이 짧아지게 됩니다. 고로, 휴대해서 사용하는 경우에는 균형 조정에 맞춰두고 사용해주면 되겠습니다.